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의료원장: 문병인)은 지난 12일 이대목동병원 2층 대회의실에서 유전체 빅 데이터 생물 정보 전문 기업인 ㈜쓰리빅스(대표이사: 박준형)와 업무 협약식을 개최했다.

 

AI와 빅 데이터 활용을 통한 질병 진단과 관리를 위한 연구 개발 관련 상호 협력 체계를 구축하기 위해 진행된 이번 업무 협약식에는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 한종인 이대목동병원장, 조도상 전략기획본부장, 하은희 연구진흥단장, 김영주 이대목동병원 융합의학연구원장 등 의료원 관계들과 박준형 ㈜쓰리빅스 대표이사와 정호용 연구소장, 이현석 재무이사를 비롯한 양기관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양 기관은 질병 진단과 관리를 위한 연구 개발을 위해 ▲Multi-Omics와 AI 기술을 활용한 바이오 빅데이터 플랫폼 구축 및 질병 진단 기술 공동 연구 ▲공동 연구 및 협력 프로젝트 발굴과 개발 ▲기타 관련 교육․학술․홍보 활동 등에 대한 협력 분야의 교류 등에 대해 협력한다.

 

문병인 이화여자대학교 의료원장은 “이화의료원은 의료기술의 사업화를 위해 이화 첨단 융복합 메디컬 클러스터를 구축해 지역 바이오헬스 기업과 협업하고 있다”면서 “이번 ㈜쓰리빅스와 업무 협약을 통해 양 기관이 지속 성장 가능한 협업 체계 구축으로 함께 발전해 나가길 기대한다” 말했다.

 

Ref : http://www.whosaeng.com/114670

Leave a comment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